한국어
자유게시판
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sjjam.com_001.jpg

 

 

“잇몸 시림. 식욕 저하. 구토. 오한. 피부 바로 밑에서 벌레가 기어 다니는 느낌. 열흘 넘게 화장실에 갈 수 없는 변비. 발작. 심정지 4번….”

2019년 19세였던 래퍼 사츠키(본명 김은지)가 아편(Opioid)계열 마약성 진통제인 펜타닐에 중독되면서 지난해 7월까지 겪었다는 금단현상이다.

 

 

sjjam.com_002.jpg

 

 

사츠키는 지난 23일 서울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중독재활센터에서 중앙일보와 인터뷰를 통해 “펜타닐의 금단현상은 한마디로 밥도 못 먹고 잠도 못 자는 ‘좀비’가 되는 건데 다시 펜타닐을 하면 거짓말처럼 괜찮아진다”라며 “하지만 괜찮은 건 잠시, 곧 지옥 같은 고통이 찾아온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펜타닐은 사탄, 악마”라고 했다.

펜타닐 중독의 고통은 그만의 몫이 아니었다. 사츠키는 평소 돈독했던 어머니에게 “내 약 어디 있냐”라며 화를 내다 욕을 하기도 했다는 것이다. 함께 펜타닐을 했던 래퍼 남자친구와 다투다가 칼부림이 벌어지기도 했다고 한다. 실제 사츠키의 왼팔에는 흉기에 베인 듯한 흉터가 20곳가량 남아 있다. 그는 인터뷰 중 “고통에서 벗어나기 위해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한 적 있다”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2019년은 서울 지역 힙합 래퍼와 주변인들 사이에서 펜타닐이 빠르게 유행한 시기다. 사츠키는 “래퍼 중에서 유명할수록 펜타닐을 안 한 사람을 찾기가 어려웠다”라며 “당시 래퍼들 사이에서 마약은 하나의 문화로 인식됐다”라고 말했다.

 

 

sjjam.com_003.jpg

 

 

사츠키는 “펜타닐은 꾸준히 하면 2년 안에 죽는 약 같다”라며 “한 달 만에 죽는 친구도 있었다”라고 말했다. 그의 주변에서만 9명이 사망했다고 한다. 사츠키는 “난 펜타닐을 한 1세대 래퍼인 셈인데, 사실상 나 혼자 사회에 살아남았다”라며 “나머지는 죽거나 교도소에 가 있다”라고 했다.

 

“래퍼 친구가 펜타닐을 하다 얼굴이 노래지고 입술이 퍼렇게 변하며 쓰러진 적 있어요. 제가 119를 불렀고 다행히 깨어났습니다. 그날 ‘오늘은 펜타닐 하지 마’라고 했는데, 친구는 그 말을 듣지 않고 바로 펜타닐을 했다가 죽어버렸어요.”

 

2020년 7월 펜타닐 복용 직후 서울 마포구 오피스텔에서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인천에 유기한 사건도 사츠키의 지인들이 관련됐다고 한다. 사츠키는 “가해자와 피해자 모두 아는 사람이고, 다 내 공연에 왔었다”라고 말했다.

사츠키는 자신에게 처음 펜타닐을 권했다는 A 래퍼를 원망한다. A 래퍼는 “마약이 아니고 합법적인 진통제인데, 생리통과 마음의 고통을 없애주는 거다”라며 펜타닐 복용을 부추겼다는 것이다. 그 말에 사츠키가 펜타닐 연기를 한 모금 마셨고, 돌아온 대답은 “잘 가”였다고 한다.
 

 

sjjam.com_004.jpg

 



제휴: 치즈케이크 공장

https://njerry.tistory.com/

제휴: 자동차 여기에 다이따

https://acar.tistory.com/


?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52 유머 ㅇㅎ?) TV에 몸매만 자랑하는 것처럼 나와서 속상하다는 여자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51 유머 톰 크루즈의 관리방법. 1200Cal, 15끼, 저온조리, 유산소 30분 file 고등어백반선생 2022.06.28
2850 잡담 여자친구가 고쳐준 젓가락질..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49 잡담 렛미인 역대급 남편 file 고등어백반선생 2022.06.28
2848 잡담 일본 나라의 사슴 공원 근황 file 인생 2022.06.28
2847 유머 펨코 2명 고소당함 근황 file 인생 2022.06.28
» 이슈 남친과 칼부림도... 10대 래퍼 지인 9명 죽인 '악마 약'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45 이슈 임신한 아내 태웠는데…女전용 주차장 찜한 모녀 “남자는 안 된다” file 머랭 2022.06.28
2844 유머 일본의 살인적인 물가를 비웃던 한국 file D의의지 2022.06.28
2843 신기 이해할 수 없는 영국의 음식 1위 file 머랭 2022.06.28
2842 유머 갓길 불법주행 신고당한 오토바이 딸배들 복수 선언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41 유머 장기하 금수저 기만설에 정면반박하는 장기하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40 유머 대기업 임원의 은퇴 후 삶 file D의의지 2022.06.28
2839 유머 운전 개같이하네 file 머랭 2022.06.28
2838 유머 남편이 상대해주지 않아 몸이 달아오른 유부녀들 file 머랭 2022.06.28
2837 유머 ㅇㅎ) 샤키라 지글지글 file D의의지 2022.06.28
2836 유머 38살에 재입대썰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35 유머 한 게이머의 환불 요구 사유 file D의의지 2022.06.28
2834 유머 돈이 너무 필요했던 언냐 file 역학검사장 2022.06.28
2833 이슈 거의 해외토픽 감인 포스코 성범죄 사건 내용 file D의의지 2022.06.28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177 Next
/ 177

포인트랭킹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쨈공주 49629점
2위 포카리나 23055점
3위 왕밤빰살인마 19672점
4위 역학검사장 15205점
5위 라이온킹 13244점
6위 고등어백반선생 12233점
7위 인생 10794점
8위 고라니 10102점